본문 바로가기

정책/정보센터방송정책

위원회 회의
  • 정책/정보센터
  • 정책과제
  • 방송정책
본문 시작

방송정책

방송정책에 관한 정보를 열람하실 수 있습니다.방송의 공공성, 공익성 향상을 위해 다양한 방송매체 특성에 맞는 방송정책입니다.

2013년도 매체교환율 및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
제목 2013년도 매체교환율 및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 담당부서 미디어다양성정책과
작성자 이훈식 연락처 02-2110-1465
첨부파일 파일 아이콘 2013년도_방송사업자_시청점유율_산정_결과_자료(7.9) (1).pdf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붙임3)13년_시청점유율_산정_결과_자료.pdf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2013년도_방송사업자_시청점유율_산정_결과_자료(7.9).pdf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붙임2)산정개요_자료.pdf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붙임1)13년_매체교환율_자료.pdf  다운로드 뷰어보기
등록일 2014-07-09
방송통신위원회(위원장 최성준)는 방송법 제69조의2에 따른 「2013년도 매체교환율」과「2013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 산정 결과」를 방송법 제35조의4(미디어다양성위원회)에 따라 심의를 거쳐 7월 9일 의결했다고 발표했다.

방송통신위원회는 TV:일간신문 간 ’13년도 매체교환율을 1:0.40으로 결정하고, 매체교환율을 적용하여 ’13년도 방송사업자 시청점유율을 산정한 결과 한국방송공사 31.989%, ㈜문화방송 16.778%, ㈜SBS 9.673%, ㈜조선방송 9.026%, 씨제이이앤엠(CJ계열) 8.881%, ㈜제이티비씨 7.810%, ㈜채널에이 5.350%, ㈜매일방송 3.825%로 나타났다.

그 외, 티캐스트(티브로드계열) 2.900%, EBS 2.424%, 씨유미디어(C&M 계열) 2.206%, YTN 1.611%, ㈜KNN 1.391%, 연합뉴스TV 0.959%, 현대미디어(HCN 계열) 0.887%, 씨엠비홀딩스(CMB 계열) 0.304% 등으로 나타났다.

방송법은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이 30%를 초과하지 못하도록 규정하고 있으며(제69조의2제1항), 이번 조사결과에 따르면 방송법을 위반한 방송사업자는 없는 것으로 확인되었다. 다만, KBS가 31.989%로 산정되었으나, 정부가 전액 출자한 방송사업자에 해당되어 방송법의 단서 규정에 따라 30% 초과금지 규정이 적용되지 않았다.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은 해당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에 계열사 등 특수관계자의 시청점유율과 해당 방송사업자가 주식·지분을 소유하고 있는 다른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을 합산하고, 일간신문이 방송사업에 참여하는 경우에는 해당 일간신문의 구독률을 시청점유율로 환산 후 해당 방송사업자의 시청점유율에 합산하여 산정한다.

이렇게 산정된 시청점유율은 방송사업자의 허가·승인, 변경승인, 재허가 등 심사에 반영된다.

이번 산정은 방송통신위원회가 민간 전문 조사기관인 닐슨코리아㈜에 위탁해 실시한 ’13년도 TV채널별 시청점유율 조사 결과, 방송사업자로부터 제출받은 주식·지분 소유현황, 방송사업자 및 일간신문의 광고매출액 자료, ㈔한국ABC협회의 일간신문 유료가구부수 인증 결과 등을 최종 집계·반영한 것이다.

시청점유율 제도는 방송의 여론 다양성 보장을 위해 지난 2009년 방송법 개정으로 도입되었으며, ’13년도 기준 텔레비전 방송 채널을 운영하는 총 225개 방송사업자(법인기준) 373개 채널과 방송사업에 참여하고 있는 26개 일간신문을 대상으로 산정하였다.

한편, 시청점유율 조사 제도개선과 관련하여 방송통신위원회는 고정형TV에 대한 조사 이외에 변화하는 국민들의 방송시청행태를 반영하여 스마트폰·태블릿PC 등 N스크린을 통한 시청기록 조사도 추진 중이라고 밝혔다. [끝]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창조경제의 핵심 PP산업 발전전략 추진 2014-07-01
다음글 프로그램 사용료 미지급·지연지급한 SO사업자 제재2014-07-09
  • 만족도평가
  • 지금 보고 계시는 화면의 정보와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항목관리자 방송정책기획과  02-2110-1412 , 확인날짜 : 2019-07-04
13809 경기도 과천시 관문로 47, 2동

민원안내 : 02-500-9000(평일 09:00~18:00), 팩스 : 02-2110-0153

Copyright © Korea Communications Commission.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