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알림마당보도자료

알림소식
  • 알림마당
  • 보도자료
본문 시작

보도자료

방송통신위원회 보도자료를 게시하고 있습니다.방송통신위원회 활동과 정책에 관련된 언론 보도자료를 게시하고 있습니다.

“ 방통위, KT-케이블TV방송사업자(SO)간 분쟁 해결 ”
제목 “ 방통위, KT-케이블TV방송사업자(SO)간 분쟁 해결 ” 담당부서 번호/지도통신담당
작성자 하광식 연락처 02-750-2578
첨부파일 파일 아이콘 KT-SORKS 분쟁해결 보도자료(7.14).hwp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사진2.jpg  다운로드 뷰어보기
파일 아이콘 사진1.jpg  다운로드 뷰어보기
등록일 2008-07-14
최시중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은 7월 14일 방통위 14층 회의실에서 KT 남중수 사장, 케이블TV협회 유세준 회장, 신용섭 통신정책국장 등과 함께 KT와 11개 SO간 분쟁의 끝을 알리는 합의서를 체결하도록 하였다.

이번에 해결된 KT와 SO간 설비 임대료 분쟁은 지난 4년간 끌어온 사업자간 대표적 갈등 사안으로 지난 달 스카이라이프와 CJ케이블 tvN 송출 재개 합의에 이어 방송통신위원회가 적극적인 중재노력을 기울여 분쟁을 종식하는 개가를 일구어낸 두 번째 사례다.

방통위의 지속적인 중재노력이 통신사업자와 방송사업자의 오래된 분쟁을 푸는 결정적 계기를 마련한 것은 통신과 방송의 갈등을 풀고 상생을 위해 출범한 방송통신위원회의 설립 목적을 상징적으로 보여준 것으로 평가된다.

´99. 5월 KT는 전송망 사업에서 철수하면서 전송망을 21개 SO에게 매각함과 동시에 그 전송망이 설치된 관로, 전주 등의 설비에 대해서는 임대계약을 통해 SO가 이용하도록 하였다.
´04. 9월 KT는 SO와의 설비 임대계약 기간이 종료됨에 따라 임대료를 인상하여 재계약을 요구하였으나 13개 SO와는 협상이 끝내 결렬되어, 소송으로 진행되어 오던 중 방통위의 적극적인 중재로 마침내 분쟁이 타결되었다. 다만, 13개 SO 중 강원방송과 서대구 방송은 중재안을 수용하지 않아 사법기관의 결정을 준비하게 되었다.

KT와 합의한 11개 SO는 주식회사 씨앤앰(강동케이블티브이, 송파케이블티브이, 마포케이블티브이, 노원케이블티브이),주식회사 관악케이블티브이방송, 주식회사 에이치씨엔 충북방송주식회사 티브로드 동대문케이블방송, 주식회사 씨제이헬로비전해운대기장방송, 주식회사 한국케이블티브이서남방송, 주식회사 동구케이블방송, 주식회사 한국케이블티브이 제주방송이다.

[첨부] 사진자료

※ 사진자료 설명 ※
사진1 : 추후 송부
사진2 : 추후 송부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방송통신위원회 중앙전파관리소 어린이를 위한「2008 여름전파캠프」개최2008-07-14
다음글 이공계 대학생들, 캠퍼스 떠나 1주일 위성전파 현장체험”2008-07-16
  • 만족도평가
  • 지금 보고 계시는 화면의 정보와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항목관리자 홍보담당관  02-2110-1339 , 확인날짜 : 2022-02-28
13809 경기도 과천시 관문로 47, 2동

민원안내 : 02-500-9000(평일 09:00~18:00), 팩스 : 02-2110-0153

Copyright © Korea Communications Commission. All Rights reserved.

개인정보보호 우수 사이트 안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A(WEB접근성) 품질인증 마크, 웹와치(WebWatch) 2021.11.25 ~ 2022.11.2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