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내용 바로가기

위원회 소개방통위 동향

위원회 소개
  • 위원회소개
  • 방통위 동향

방통위 동향

방송통신위원회의 동향입니다.국민에게 신뢰받는 방송통신위원회를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 있습니다.

“2018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 개최
제목 “2018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 시상식 개최 담당부서 홍보협력담당관
작성자 고아라 연락처 02-2110-1398
첨부파일 등록일 2018-04-23



2018년 4월 23일(월) 오전 소공동 롯데호텔에서 『2018 방송통신위원회 방송대상』시상식이 개최되었다. 이 날 시상식에는 국회의원, 정부 각계인사, 방송사 대표 등 300여명이 참석해 수상자들을 축하하고 일선현장에서 제작에 매진하는 방송인들의 노고를 격려하였다.



위원장 활동


2018년 방송대상에는 총 321편의 우수한 방송프로그램 등이 응모하여 치열한 경합을 벌였다.


‘대상’의 영광은 한국방송공사의 4부작 UHD 다큐멘터리, 2017 KBS대기획 「순례」 (기획 : 박복용, 임기순, 연출 : 윤찬균, 신재국, 김한석)에게 돌아갔다. 「순례」는 ‘삶’이라는 순례길을 걷고 있는 다양한 사람들의 이야기를 기존 다큐멘터리 형식이 아닌 과감한 연출과 영화적인 전개를 통해 보여주었다. 특히, 한국 최초로 티베트 불교의 패드 야트라 순례길을 4K UHD 카메라에 담아 경이로운 대자연의 모습을 시청자들에게 전해주었다는 점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최우수상’은 ㈜KNN의 「피란수도 부산, 1000일의 소리」(기획 : 문지용, 연출 : 배병민)가 수상하였다. 라디오 4부작 다큐멘터리인 「피란수도 부산, 1000일의 소리」는 한국 전쟁 당시 부산을 단순한 피란지가 아닌 음악의 르네상스를 일구었던 공간으로 재조명하여 작품성을 인정받았다. ㈜KNN은 2017년에 이어 2년 연속 라디오 프로그램에서 최우수상을 배출하는 저력을 보여주었다.


그 외에도 ‘창의발전’ TV부문에서 한국교육방송공사의 「EBS다큐프라임 철학하라」와 제이티비씨 주식회사의 「효리네 민박」이, ‘사회·문화’ TV부문에서는 씨제이이앤엠㈜의 「비밀의 숲」과 (재)CBS의 「2017 대한민국 소리유산」이 수상하는 등, 총 12개 작품이 ‘우수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또한 방송프로그램과 별도로 방송발전에 기여한 방송인 등을 선정하여 7개 부문의 ‘특별상’을 시상하였다.


SBS 장수 프로그램인 ‘세상에 이런 일이’, ‘생활의 달인’에서 개성 넘치는 목소리로 10년 넘게 시청자의 꾸준한 사랑을 받아온 성우 양지운이 ‘공로상’을, 구수한 소리 한 자락으로 지친 이들을 위로해 ‘어영차바다野’를 목포MBC의 간판 프로그램으로 자리매김하게 한 진행자겸 배우 오정해가 올해 ‘방송출연자상’을 수상하였다.



위원장 활동


올해로 10주년을 맞은 본 행사는 방송통신위원회가 매년 전년도 제작·방송된 우수 방송프로그램을 시상함으로써 제작인들의 창작의욕을 고취하고 방송의 품격을 높이는 데 기여해왔다.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은 “콘텐츠 산업이야말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일자리 창출, 고용창출에 기여할 수 있는 최적의 분야”라고 강조하면서, “방송통신위원회도 제작현장과 끊임없이 소통하면서 국민이 중심 되는 방송통신환경을 만들어 낼 것”이라고 밝혔다.

목록

이전글, 다음글
이전글 방통위, 장애인·다문화가정 등 사회적 배려계층의 스마트 정보화 격차 해소에 앞장서다2018-04-04
다음글 이효성 방송통신위원장, KT 고객센터 현장방문2018-04-27
  • 만족도평가
  • 지금 보고 계시는 화면의 정보와 사용 편의성에 만족하십니까?

메뉴관리자 홍보협력담당관  02-2110-1336